오늘 약속 취소각ㄷㄷ

수요일인 24일 밤부터 올해 막바지 장마가 시작돼 이번주 일요일인 28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장마는 서울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많은 양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24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전 10시 현재 중국 중부까지 확장한 북태평양 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고온다습한 공기가 한반도 쪽으로 유입되고 있습니다.

장마전선은 우리나라 부근으로 동진하면서 점차 발달해 수요일인 24일 밤부터 일요일인 28일 오전까지 전국 대부분 지방에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본격적인 장맛비가 내리는 24일 오후 6시에서 9시 사이 서울과 경기, 충청 등 중부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장맛비가 내리기 시작할 것으로 보입니다.

다음날인 목요일 25일 낮에는 제주, 남해안, 경상 동해안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방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번 장맛비는 중부지방에 특히 많이 내릴 것으로 예측되는데요.

서울과 경기, 충청, 강원 영서에는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mm 이상, 일시적으로 시간당 7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또 지역에 따라 400mm 이상의 강수량을 기록하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장마가 끝난 뒤에는 무더위가 본격화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습니다.